머리가 빠진다고 해서 무조건 모발이식? 이런 사람들은 효과가 별로다.

탈모는 아직도 원인불명의 질병으로 알려지고 있는 근현대사의 숙제같은 존재 입니다. 대충 이런 이유때문에 탈모가 생길것이라는 분석은 있지만 어떤 원인으로 탈모가 이어졌는지는 정확하게 확인이 불가능하다는 점 입니다.

그리고 머리 숱이 없다고 하여 모발이식을 생각을 하시는 분들 있다면 이런분들은 다른 것을 고려해보아야 합니다.

 

모발이식 효과가 없는 사람들

모발이식 해도 효과가 없는 사람들의 유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흡연하는 사람

흡연하는 사람의 경우 탈모를 가속 시키게 됩니다. 흡연을 하는 경우 DHT라는 세포를 활성화하여 모낭성장을 억제하는 물질이 나오게 됩니다.

2. 스트레스 많이 받는사람

3. 영양이 부족한 사람

4. 이미 탈모가 진행되거나 모발 힘이 없는 사람

등이 있을 것 입니다.

 

모발이식전에 탈모약을 섭취하기

모발이식전에 탈모약을 섭취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그래야만 하는 이유로는 모발이 가늘은 경우 모발의 밀도가 낮아져 모발을 이식할 수 있는 갯수가 한정적이기 때문에 모발이식이라고 하여 만능이라고 할 수 없기 때문 입니다.


스트레스성 원형 탈모인 경우 치료제 또는 약보다는 심리적인 안정이 우선이라고 볼 수 있으며, 또한 유전적인 문제로 인하여 생기는 경우에는 약물 치료를 1년정도를 진행을 한 다음 모발을 튼튼히 하고 그 다음에 해도 늦지 않다는 것 입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