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나는 젊은 탈모환자 비절개 모발이식 생각한다면?

탈모의 환자가 점점 낮아지고 있다고 합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에 말하기를 2020년 기준 탈모의 환자가 23만명으로 늘어났으며, 이중 환자는 20~30대의 비중이 44%라고 말합니다.

그만큼 환경적인 요인 식습관으로 인하여 탈모가 젊은 분들에게 많이 일어나고 있다는 증거인데요.

해당 탈모를 인지하고 병원을 와서 약물치료를 병행을 하게 된다면, 탈모를 늦출 수 있습니다. 탈모는 고쳐 지는게 아니라 늦춰진다는 것을 명심하셔야 하는데요.

(advertisement)


약물치료로 이미 있는 탈모의 경우는 다행이지만 이미 빠져버린 머리카락의 경우는 어떻게 치료가 가능할까요?

 

이미 늦어진 탈모는?

이미 늦어진 탈모의 경우는 이식을 해야합니다. 이식 방법에는 절개방식과, 비절개 방식이 있습니다. 여기서 비절개 방식이 덜 아프기도 하며 금방 치료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다만 가격이 비싸다는게 단점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위와 같이 대략적인 비용을 확인하여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여기서 비절개 방식을 이용한다면 알아두어야 할 사항이 있습니다.

 

비절개 수술시 조심해야 될 사항

비절개 수술시 조심해야될 사항으로는 다음과 같은데요. 일단 수술의 결과는 생착률이 좌지우지 합니다. 생착률의 경우 이식한 모낭 피부조직 융합하여 정상적으로 활동하는 비율을 말하는데요.

이때 생착률을 높이기 위해 고배율 현미경을 통한 채취를 해야하며, 자라난 각도에 따른 시술을 잘하는 병원을 잘하는 게 필수라고 할 수 있습니다.

채취한 모낭의 경우 빠른 시간내에 두피의 두께를 생각하여 하나씩 정확하게 심는것이 기술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이런 병원을 찾아 후기를 확인하시고 치료를 하시는게 도움이 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advertisement)


탈모 관련 글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