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 탈모 초기 증상 및 원인 자가진단법 알아보기

머리를 감다보면 유난히 머리카락이 많이 빠지는 증상이 발생을 하는 느낌을 받게 될 때가 있을 겁니다. 그때 탈모 초기 증상 인건가? 라는 의심을 해볼 수 있는데요. 그리고 탈모는 전 세계 인구중에 정말 많은 증상을 가지고 있는 질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탈모증상의 경우 초기에 잘 잡아 주기만 하더라도 탈모 증상은 완화 시킬수 있다고 하는데요. 그리고 이전에 이휘재씨가 탈모약을 먹고 부작용에 대해서도 언급을 한적이 있으니 참고하시고 알아보시는 것도 좋으실 듯 합니다.

그럼 남자 탈모 초기증상인지 아닌지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원인이 무엇인지, 자가진단 방법 8가지를 확인을 해보시고 진단 해보시기 바랍니다.

남성 탈모 초기 증상

모발이 가늘어지면서 머릿결이 부드러워 지게 됩니다. 그리고 모근에 힘이 점점 없어 지게 되는데요.  모근에 힘이 없어지게 되면서, 머리카락이 하나 둘 씩 빠지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머리를 감게 되면, 머리카락이 많이 빠지는지 필히 점검을 해야 될 요소 중 하나인데요.

100개이상의 머리카락이 빠지게 되면, 남자탈모가 진행이 된다고 생각을 하시면 됩니다. 그리고 머리숱이 점점 작아지게 되면서, 두피라 가려운 증상이 생길수도 있게 되는데요.

그리고 두피에 열이 많이 있는 분일수록 모발에 좋지않아 머리카락이 빠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래서 되도록이면 두피열을 내리주는 음식을 섭취하거나 하시면 좋으실 듯 합니다.

머리가 자연스럽게 빠지게 되면서 가르마가 자연스럽게 넓어질수도 있으니 참고하여 보시기 바랍니다.

  1. 모발이 가늘고 부드러워지며 길게 성장하지 못함.
  2. 모발이 점점 짧아지다가 점점 모낭이 약해짐.
  3. 100개 이상의 머리카락이 빠짐.
  4. 머리숱이 적어지며, 두피가 간지러움.
  5. 열감이 자주 느껴짐.
  6. 가르마가 넓어짐.

남성 탈모의 원인

탈모의 원인은 대부분 유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조상님분들이나 부모님중에 탈모 증상이 있다고 하시면, 높은확률로 탈모가 온다고 생각을 하시면 됩니다. 하지만 탈모가 오기전에 약을 처방을 하여 예방을 하신다면 어느정도 도움이 될 수 있으니 참고하여 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다른원인으로는 호르몬 불균형 및 면역력 저하, 스트레스로 인하여 모낭에 염증이 생기게 되는데요. 그때 두피가 빠지게 될 수 도 있습니다. 그외에 두피를 제대로 건조를 하지 않거나, 더러운 이물질이 있는 상태에서 그대로 둔다면, 문제가 될 수 도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 유전
    – 주된 원인은 유전.
  2.  호르몬 불균형
    – 과도한 다이어트 등
  3.  면역력 저하 및 결핍과 스트레스
    – 만병의 근원인 스트레스는 두피와 모낭에 염증 유발
  4.  미세먼지, 황사
    – 미세먼지, 황사로 발생한 이물질이 모공에 쌓이면서 노폐물을 쌓이 게 함.

남성 탈모 자가진단법

  1.  빠진 모발 확인하기
    => 모발이 예전에 비해 많이 빠지는 경우 탈모를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2.  모발 당겨보기
    => 머리를 감고 하루 후, 머리카락 20개를 엄지와 검지를 이용하여 가볍게 잡아당겼을 때, 5개 이상 빠지면 탈모를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3.  정수리와 헤어라인 측정
    => 과거 사진과 비교하여 봤을 때, 정수리와 헤어라인의 넓이가 커졌는지 확인해 보면, 탈모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4.  지속 시간 확인하기
    => 머리가 많이 빠지며 지속된 시간이 3개월 이상이었는지 확인합니다. 일시적인 스트레스로 빠질 수도 있습니다.
  5.  비듬, 노폐물 증가
    => 비듬은 여러 가지 이유로 생길 수 있으나, 마른 비듬이 아닌 젖은 비듬이 있을 경우, 탈모가 6개월 이상 지속되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6.  모발의 굵기와 거칠기 변화
    => 모발의 굵기가 전과 비교하여 가늘어집니다. 모발의 거칠기 또한 부드러워집니다.
  7.  몸의 털 굵기의 변화
    => 탈모이신 분들 중에서 가슴, 다리 등의 털은 많으신 분들을 흔히 보실 수 있으실텐데요. 몸의 털 굵기가 굵어지는 것 또한 탈모의 증상 중 하나입니다.
  8.  두피 통증 발생
    => 두피를 눌러 봤을 때, 이전에는 느껴지지 않았던 통증이 느껴진다면, 두피가 얇아졌다는 말이니 탈모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남자 탈모 예방하는 방법

  1. 식습관 개선
    – 하루 세 끼 먹기, 정해진 시간에 균형 잡힌 식사, 영양 밸런스 맞추기, 기름진 음식 줄이기, 육류 줄이기, 음주 피하기, 흡연 피하기
  2.  생활 습관의 개선
    – 아침에 샴푸를 할 시, 유분이 번겨진 채로 외출을 할 수 밖에 없고, 자외선에 두피가 손상을 입으니 가급적 저녁에 샴푸하기, 염색 및 파마 등의 머리 시술 줄이기, 스트레스 줄이기, 운동을 통해 혈액의 산소량을 증가시켜 영양 공급 돕기, 머리카락 세포 재생 시간인 밤 10시~새벽 2시에 취침하기, 자외선 덜 받기

등이 있겠습니다. 식습관 및 스트레스가 가장 큰 원인이지 않을까 생각이 되는데요. 참고하시고 머리관리를 진행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